국가인권위원회

전체메뉴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국가인권위원회 휴먼레터 187호

  • 담당부서홍보협력과
  • 등록일2018-03-30
  • 조회수753

Mar. 30

 

인권위, 충남인권조례 폐지 대응을 위한 긴급
토론회 개최

인권위는 29일 오후 3, 서울여성플라자에서 보편적 권리와 우리 삶, 그리고 인권조례라는 주제로 충남인권조례 폐지 대응을 위한 긴급 토론회를 개최했다. 인권위는 이를 유엔 인권이사회 등 국제사회에서 강조하는 지방정부의 인권보호 의무 및 인권의 지역화에 역행하는

자세히보기

   

법원 명도집행 시 경찰의 폭력상황 무대응은
인권침해

인권위는 명도집행 과정에서 불법 동원된 용역인력이 거주민을 폭행하는 일이 벌어졌으나 경찰관들이 폭력행위 등 중지 조치를 취하지 않은 것은 직무 부작위로 인간의 존엄과 신체의 안전을 침해한 것으로 판단했다. 이에 경찰청장에게 당시 현장 경비 대응을 지휘한.

자세히보기

   

인권위, 장애학생 학교폭력 피해 축소은폐한 교사 징계 권고

인권위는 강원도교육감에게 장애학생에 대한 학교폭력 피해 사안을 축소은폐한 교사들을 징계하고, 재발방지 대책 수립을 권고했다. 인권위 조사결과 피해자의 담임교사가 반 아이들이 피해자의 걸음걸이를 흉내내거나 좀비라고 놀리는 것을 장난으로 간주했고..

자세히보기

   

인권웹진
아무도 모른다고 하는 수용시설의 학대

배고픔과 매질을 피해 도망이라도 치면 이웃 주민들은 이들을 다시 시설로 돌려보내거나 혹은 자신의 집에서 노예로 부리기까지 했다. 부랑아 시설이었으나, 부산의 형제복지원과 마찬가지로 의탁할 곳이 없는 아동뿐 아니라 부모가 있는 자녀들까지 마구잡이로 데려갔다고 하며, 정확하지는 않으나 그 수가 500여 명에 달했다고

자세히보기

정보제공부서 홍보협력과 한서행

메일matty@humanrights.go.kr 연락처02-2125-9874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
등록
평가
등록
top
top
홈이동 전체메뉴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