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인권위원회

전체메뉴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부산지역사무소 개소3주년 기념식 및 장애인모니터링단 발대식

  • 등록자부산지역사무소
  • 등록일2008-11-04
  • 조회수1106

파일첨부

                              
  부산시 연제구 연산동 중앙로 1992 국민연금회관 7층 전화051)710-9710~6 팩스051)710-9717
   담당 김태은 (hopeuple@humanrights.go.kr.)
----------------------------------------------------------------------------------------------------
 
<보도자료> 2008년 10월8일 담당 : 김태은 부사지역사무소 전화051)710-9715
 

 

 

                     개소   3 주 년  기 념 식   및   장  애 인 모 니 터 링 단   발 대 식

                        -개소3주년, 세계인권선언60주년,

                장애인차별금지법 시행  기념 다양한 행사 개최-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소장 이광영)는 세계인권선언기념일(12월 10일)을 60여

앞둔 2008년 10월 9일(목) 오후2시 국민연금회관 3층에서 지역 기관 및 단체, 개인 등을

초청「개소 3주년, 세계인권선언 60주년, 장애인차별금지법 시행 기념 ‘당신이 희망입

다.’」기념식 및 장애인모니터링단 ‘장・터’발대식과 정신장애인 인권보호를 위한

크숍을 개최합니다. 

  장애인 차별행위에 대한 구제를 통해 완전한 사회통합을 이룸으로써 인간의 존엄과

가치를 구현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는 장애인차별금지법이 2008년 4월 11일 시행됨에 따라

법의 안정적 정착과 실효성확보를 위해 모니터링단을 운영합니다. 지난 9월 2일부터 16일

까지 위원회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개모집을 하였고, 그 결과 대학생, 일반 시민, 장애인

인권단체활동가, 장애인 당사자 등 23명이 구성되었습니다.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장애인차별금지법 모니터링단’(장・터)은 10월 9일

발대식 이후 장애인차별금지법 및 모니터링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며, 2008년에는 ‘일상

차별 찾기’를 통해 각각의 생활공간에서 만나는 편의시설의 문제, 장애인에 대한 차

별적 인식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2009년에는 장애인차별금지법 적용 기관 및 사업

확대에 따라 본격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장・터’는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장애인차별금지법 모니터링단」을

의미하며, 장애인의 인권보호와 증진을 위한 나눔과 소통이 있는 친숙한 공간이라는

바람을 담았습니다.

  

  기념식 및 발대식에 이어 오후 4시에는 같은 장소에서 ‘정신장애인 인권보호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합니다.

   2008년 장애인차별금지법 시행 등 사회적으로 장애인 인권보호의 필요성이 널리 인식

있지만 여전히 정신장애인은 사회로부터 낙인, 차별, 배제, 인권침해 등 광범위한

차별받고 있습니다. 이에 국가인권위원회는 시민사회단체, 종교단체, 정신과 전문의,

변호사, 교수 등 전문가와 함께 ‘정신장애인 인권보호 및 증진을 위한 국가보고서 추진

위원회’를 구성하여 정신장애인의 인권보호에 대하여 종합적이며 체계적인 인권실태를

조사하고, 그 보호 및 증진방안에 대해 2009년 6월 국가보고서를 발간할 예정입니다. 

  이와 관련하여 부산지역사무소는 정신장애인 인권 문제에 대한 관계 전문가와 국민적

관심을 유도하고, 인식개선 및 차별예방 등의 인권증진활동의 필요성을 널리 알리고자

‘정신장애인 인권보호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합니다. 참고로 보건복지가족부 2007년

12월 기준 통계에 따르면 부산지역의 경우 정신・노인・요양병원이 경기도의 129개에

이어 95개전국 16개 시・도 중 두 번째로 많으며, 경남・울산지역을 포함하면 모두

177개가 위치하있습니다.

  한편, 세계인권선언 60주년을 맞아 인권의 보편적 가치와 소중함을 나누기 위해 2008년

10월 9일부터 12월 10일까지 ‘세계인권선언기념일 D-60, 60일간의 여행, 그 시작’이라는

타이틀로 국제인권활동가 초청 강연회, 이주노동자 인권증진을 위한 심포지엄, 제13회

부산국제영화제 모니터링 결과 보고회, 지역인권현황 토론회, 인권문화제 등 다양한 행

를 기획하고 있습니다.

붙임 행사전체 일정표 1부.  끝.

【붙임】 행사전체 일정표 

개소 3주년 기념식 및 장애인차별금지법 모니터일단 ‘장・터’ 발대식(에메랄드홀 14:00)

영상

상영

13:50-14:00

세계인권선언문 30개 조항

제1부 기념식

내빈소개 

14:00-14:05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이광영 소장

환영사

14:05-14:10

국가인권위원회 안경환 위원장

축사

14:10-14:23

정각스님/ 부산일보사장/

부산대학교 총장

영상

상영

14:23-14:30

2005-2008 부산지역사무소 3년차 활동영상・

바람 메시지

기념퍼포먼스

14:30-14:35

세계인권선언 60주년 기념 퍼포먼스

제2부 발대식

영상

상영

14:35-14:40

모니터링단 취지 및 경과보고

(영상물 상영)

문화

행사

14:40-15:00

문화행사(60인 합창)

 

함께 ‘인권’을 말하다. - 안경환 위원장과의 대화(컨벤션홀 15:00)

내빈소개 

15:00-15:05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이광영소장

인사말

15:05-15:20

국가인권위원회 안경환위원장

격려사1

15:20-15:25

지역 원로 1인

격려사2

15:25-15:30

지역단체 대표 1인

사업

보고

15:30-15:40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소장(ppt)

제언

15:40-16:00

위원회 건의 발언 등

폐회

16:00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이광영소장

 

정신장애인 인권보호를 위한 워크숍

(에메랄드홀 16:00)

인사말

16:05-16:10

국가인권위원회

부산지역사무소 소장

사회: 정신보건사회학회 최송식 회장

주발제

16:10-16:40

『정신장애인의 인권실태와 과제』

 최말옥 (경성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보조발제

16:40-17:20

『부산광역시 정신장애인 정책 현황과 방향』

박성자 (부산광역시 건강증진과 팀장)

『정신장애인 당사자가 본 정신장애인에 대한 오해와 편견』 (컴넷하우스)

『정신장애인에 대한 편견해소를 위한 지역사회의 역할』

 이미경(정신보건센터 팀장)

『정신장애인가족에 대한 지역사회의 지원과 지지』

김석모(정신보건가족협회 회장)

자유토론

17:20-17:50

주발제자, 보조발제자, 참석자 전원 토론

 

      18:00

정리 및 폐회

정보제공부서 부산인권사무소 권시영

메일atoz45@humanrights.go.kr 연락처051-851-065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
등록
평가
등록
top
top
홈이동 전체메뉴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