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인권위원회

전체메뉴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휴먼레터 219호] 코로나 19 재난 상황에서 인권을 말하다

  • 담당부서국가인권위원회
  • 등록일2020-04-14
  • 조회수4550

코로나 19 재난 상황에서 인권을 말하다   2020.4.14.(제219호)   

코로나 19 확진자의 과도한 사생활 공개 안 돼(3. 9.)

인권위는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가 확진환자의 이동경로를 알리는 과정에서 내밀한 사생활 정보가 필요 이상으로 과도하게 노출되는 사례가 발생하는데 대해 우려를 표합니다...
자세히보기

 

   

재난상황 보도에서 농인(聾人)의 ‘정보접근권’과 ‘언어권’ 보장해야(2. 28.)

인권위는 대한민국의 공식 공용어로서의 한국수어를 존중하고 재난 상황에 대한 농인(聾人)들의 정보접근권을 보장하기 위해 MBC, SBS, YTN 및 여러 종합유선방송사업자들이 정부가 수어통역사와 함께 실시하는 공식 브리핑에 대한...
자세히보기

   

21대 총선 - 어려운 시기, 모두가 동등한 한 표 행사는 선거 기대(4. 8.)

인권위는 사회적 약자의 참정권 보장을 위해 투표소 접근성, 기표 편의 제공, 선거 정보 접근성 관련 권고를 지속적으로 해왔습니다. 국회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등 책임 기관들도 노력을 기울여 2018년에는 공직선거법 개정이 이루어져...
자세히보기

   

ㅇ 혐오가 아닌 인류애와 연대로 사회적 재난 대처해야(2. 5.) ... 자세히보기

ㅇ 청도대남병원 등 긴급구제 조치 관련 성명(3. 3.)... 자세히보기

ㅇ 인종차별 철폐의 날 - 코로나 19 해결, 국적 따른 차별 없어야(3. 19.) ... 자세히보기

ㅇ 코로나 19 위기, 우리사회 인권 역량 확인하는 시험대(4. 9.) ... 자세히보기

 

 

   

코로나 19 확산으로 혐오 대상된 중국동포 찾아 위로(2.20.)

인권위는 2.20. 중국 동포들이 많이 살고 있는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을 찾아 '코로나 19'로 인한 혐오표현으로 고통받고 있는 중국 동포들을 위로하고 혐오와 차별상황에 대한 목소리를 들었다....
자세히보기

 

정보제공부서 홍보협력과 한서행

메일matty@nhrc.go.kr 연락처02-2125-9874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
등록
평가
등록
top
top
홈이동 전체메뉴 닫기